서승우 충청북도 행정부지사는 30일 오후 청주시 흥덕구 소재 폭염 취약계층 독거노인과 무더위쉼터를 방문해 폭염대응 운영실태를 점검했다.이번 점검은 지속되는 폭염에 대한 대응상황을 확인하고 취약계층에 대한 건의사항을 청취하기 위함이다.이날 현장 점검에서 서승우 행정부지사는“도민의 행복시대를 여는 가장 기본적인 요건은 재난으로부터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는 것”이라고 강조하고 “여름철 폭염으로 인하여 발생하는 피해를 최소화시키기 위해 취약계층과 노약자, 농축산 분야를 중점으로 피해예방을 위해 모든 분야에서 철저히 대처해 달라”고 주문했다.

___
충청북도 인터넷신문 더 읽기...